일간경기

상단여백
HOME 문화 문화일반
고양문화재단 마티네콘서트 28일 개최정열의 탱고 '쿠아트로시엔토스의 밀롱가'
  • 이승철 기자
  • 승인 2018.06.11 17:47
  • 댓글 0

고양문화재단(대표이사 박정구)은 ‘2018 아람누리 마티네콘서트’의 두 번째 공연 ‘쿠아트로시엔토스의 밀롱가’를 오는 28일 오전 11시 고양아람누리 아람음악당(하이든홀)에서 진행한다고 밝혔다.

쿠아트로시엔토스는 바이올리니스트 아이다 모모코를 중심으로 피아니스트 하야시 마사키, 베이시스트 니시지마 토루, 반도네오니스트 기타무라 사토시 등 4명의 멤버로 구성된 일본을 대표하는 탱고밴드다.

밴드명 쿠아트로시엔토스는 스페인어로 숫자 400을 의미하며 멤버 4명이 각각 100%의 능력과 정열로 400%의 음악을 만들어낸다는 강력한 소망을 담았다. 2016년, 2017년 내한 당시 <아디오스, 피아졸라> 공연은 예술의전당 콘서트홀을 매진시키기도 했다.

고양문화재단 관계자는 “첫 앨범으로 ‘TANGO’를 만들 만큼 송영훈의 탱고에 대한 열정은 대단하다”면서 “2006년 ‘TANGO’ 앨범에서부터 호흡을 맞춰온 송영훈과 쿠아트로시엔토스의 협연이니 더 이상 말할 것 없는 최고의 탱고 하모니가 될 것”이라고 공연에 대한 기대를 나타냈다.

그동안 지역관객들의 문화복지 확대에 기여해온 아람누리 마티네콘서트는 올해 2018년에도 에너지 복지사회를 구현하는 한국지역난방공사와 함께 더욱 풍성한 구성으로 관객을 찾아간다. 
8월에는 ‘뷔에르 앙상블’의 센세이션한 목관 연주, 10월에는 아드리엘 김 지휘로 화려한 색채감의 오케스트라 연주가 기다리고 있다. 실내악, 교향곡 등 다채로운 구성과 익숙한 명곡들을 감상할 수 있는 기회가 될 것이다.

고양문화재단 마티네콘서트는 재단 자체 기획 프로그램으로 재단 홈페이지(www.artgy.or.kr) 및 전화(1577-7766) 예매 가능하며, 마티네콘서트 3개 공연 동시 구매 시 20%까지 할인을 받을 수 있다.

이승철 기자  leesc01@1gan.co.kr

<저작권자 © 일간경기,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문화일반면 다른기사 보기
이승철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오늘의 주요뉴스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