일간경기

상단여백
HOME 정치 인천시정
인천시장 후보 4명 "등록도 먼저"1시간만에 모두 등록
  • 안종삼 기자
  • 승인 2018.05.24 18:35
  • 댓글 1
   
▲ 24일 오전 더불어민주당 박남춘(왼쪽부터)·자유한국당 유정복·바른미래당 문병호·정의당 김응호 인천시장 후보가 인천시선거관리위원회에서 후보자 등록을 하고 있다.

박남춘 "시민에게 실천 가능한 공약"
유정복 "진심으로 미래 희망과 비전"
문병호 "변화를 주도할 인물 뽑아야"
김응호 "과감하게 대개혁으로 변화를"

6·13 지방선거에서 인천시장 당선을 노리는 후보자 4명이 일찌감치 후보 등록을 마쳤다.

더불어민주당 박남춘, 자유한국당 유정복, 바른미래당 문병호, 정의당 김응호 후보 등 4명은 24일 오전 9∼10시 인천선거관리위원회를 직접 방문해 후보 등록을 마쳤다.

이날 오전 9시 가장 먼저 후보로 등록한 민주당 박 후보는 "그저 표를 얻기 위해 허황된 공약이나 실천할 수 없는 그런 공약을 하지 않겠다"며 "시민의 삶이 조금이라도 나아질 수 있고 행복해질 수 있는실천 가능한 정책이나 공약을 제시하고 열심히 경쟁해 나가겠다"고 말했다.

한국당 유 후보도 "선거는 진실찾기 게임이라고 생각한다"며 "시민에게 무엇이 정의이고 진실인지, 나의 행복과 미래는 누가 결정짓는 것인지 현명한 판단을 하실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며 "진심을 다해서 유권자에게 다가가서 미래의 희망과 비전을 보여드릴 것"이라고 밝혔다.

바른미래당 문 후보와 정의당 김 후보는 변화와 개혁이 필요한 시점이라며 지지를 호소했다.

문 후보는 "그동안 1번, 2번 기득권 양당의 시장을 뽑았지만 그 밥에 그 나물 아닌가"라며 "이번에는 진짜 인천을 교체할 사람, 변화를 주도할 사람을 뽑아야 한다. 새로운 변화를 통해 새로운 인천을 만들고 그 힘을 바탕으로 새로운 대한민국을 만들겠다"고 강조했다.

김 후보는 "한국 정치가 바뀌어야 하고 인천도 변화가 필요하다"며 "민주당과 한국당의 순환식 교체는 인천을 변화시키기 어렵다. 더욱 과감한 대개혁 인천의 변화를 주도하겠다"고 다짐했다.

 

안종삼 기자  ajs@1gan.co.kr

<저작권자 © 일간경기,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인천시정면 다른기사 보기
안종삼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1
전체보기
  • 유호선 2018-05-24 20:12:05

    건설비의 2.4배 초과로 수익한 경인고속도로 통행료 폐지해야 하고
    경인전철은 지하화 해야 한다.   삭제

    여백
    오늘의 주요뉴스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