일간경기

상단여백
HOME 경제 기업•일자리
과천시 육성 청년상인 8명, 점포 오픈18일 새서울프라자에 청년 상점 들어서
  • 정용포 기자
  • 승인 2018.05.16 17:44
  • 댓글 0

과천시는 18일, 8명의 청년상인이 지역 내 전통시장인 ‘새서울프라자’에 점포를 오픈한다. 

이날 문을 여는 청년 상점은 ▲마카롱 전문 디저트샵 ‘단거연구소’ ▲다육식물 DIY 샵 ‘꽃소년’ ▲맛집 음식 구매대행 서비스를 제공하는 ‘맛집상점’ ▲국산 수제 꽃차 전문점 ‘헬로 로지’ ▲핸드메이드 은쥬얼리샵 ‘멜팅포인트962’ ▲아이와 어른들을 위한 동화책 전문점 ‘소나무서관’ ▲원하는 재료를 골라 만드는 마라탕 전문요리점 ‘마라마라’ ▲다양한 소품을 제작 판매하는 아트상점 ‘유희장’ 등 8곳이다.

이는 지난해 중소벤처기업부에서 실시한 ‘2017년 청년상인 창업지원사업’에 선정되어 추진된 사업으로, 과천시는 청년상인 지원 사업단과 함께 청년상인 모집 및 선발, 역량강화 교육, 컨설팅 등을 실시하고, 청년상인들의 상품 및 BI 개발, 상점 조성 등을 지원했다. 

특히 과천시는 전통시장 활성화차원에서 청년상인 점포의 오픈 장소를 별양동에 위치한 전통시장 ‘새서울프라자’로 선정했다. ‘새서울프라자’ 내에 비어있던 점포를 임대해 청년들의 창업공간으로 꾸미고, 기존 상인들과 조화롭게 융합할 수 있도록 하는 데에도 힘을 쏟았다.

과천시 관계자는 “과천에 새롭게 문을 연 청년상점을 통해 청년일자리를 창출하는 동시에, 전통시장 및 지역경제 활성화에도 기여할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며 “앞으로도 지역 청년들을 위한 사업을 적극 발굴하고, 청년들의 창업과 성장을 지원해나가겠다”고 말했다.

정용포 기자  jyf@1gan.co.kr

<저작권자 © 일간경기,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업•일자리면 다른기사 보기
정용포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오늘의 주요뉴스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