일간경기

상단여백
HOME 문화 공연
부평아트센터 26일 음악제 개최김원중·신형원부터 MC스나이퍼까지
  • 송홍일 기자
  • 승인 2018.05.14 17:47
  • 댓글 0

부평구문화재단은 2018 부평 솔아솔아 음악제(이하 솔아솔아 음악제)를 오는 26일 저녁 7시에 부평아트센터 야외광장에서 개최한다.

올해로 3회째를 맞이하는 <솔아솔아 음악제>는 부평국가산업공단을 중심으로 1970년, 80년대 노동운동의 메카이자 민중가요의 산실이었던 부평의 문화자원을 바탕으로 그 시대 정신을 기리고자 기획된 음악제이다. 

부평구문화재단, 경인방송의 공동주관으로 열리는 이번 음악제는 '바위섬' 김원중 '개똥벌레' 신형원이 출연하며 우리에게도 익숙한 음악을 들려줄 예정이며 힙합으로 시대정신을 표현하는 'MC스나이퍼'가 출연해 지금까지 이어지는 저항과 평화를 노래한다.

또한 인천의 콜트악기, 대전의 콜텍에서 기타를 만들다 해고돼, 12년째 복직을 요구하며 노래하며 투쟁하고 있는 해고노동자 밴드 '콜트콜텍 기타노동자 밴드'와 그곳 해고 노동자들과 함께 보내며 그림으로 그들을 대변한 전진경 작가가 무대에 올라 '솔아솔아 음악제'의 의미를 더할 예정이다.

부평구문화재단 관계자는 “이번 음악제는 1980~2000년대 대학가와 노동현장에서 불린 민중음악, 노동음악 전통을 바탕으로 지나간 시대의 노동현장에서만 존재하는 노래가 아닌 현재 시점에서 새롭게 탄생하고 재해석 되는 ‘민중음악의 현재’를 바라볼 수 있는 음악제”라고 설명했다.

자세한 문의는 부평구문화재단 홈페이지(http://www.bpcf.or.kr)와 대표전화 032-500-2000을 통해 확인할 수 있다.

송홍일 기자  songhong1@1gan.co.kr

<저작권자 © 일간경기,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공연면 다른기사 보기
송홍일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오늘의 주요뉴스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