일간경기

상단여백
HOME 메트로 인천
옹진군 '사랑의 PC 고쳐주기' 사업정보소외계층·사회복지시설 등 대상
  • 박근식 기자
  • 승인 2018.03.13 18:12
  • 댓글 0

옹진군은 컴퓨터 점검 및 무상수리 서비스를 제공하는 2018년 상반기 ‘사랑의 PC 고쳐주기’사업을 관내 도서지역의 정보소외계층(국민기초생활보장수급자, 한부모가정 등 저소득 계층, 장애인단체 및 보육원 등 사회복지시설)을 대상으로 실시한다고 밝혔다.

‘사랑의 PC 고쳐주기’사업은 도서지역 여건상 PC 수리가 가능한 곳이 없어 주민들이 불편을 겪음에 따라, 각 면을 순회하며 고장난 컴퓨터를 무상으로 수리하고 기본적인 장애 조치방법을 교육하는 사업으로 각 면사무소를 통해 신청이 가능하다.

이번 사업은 3월 12일 영흥도를 시작으로 4월 18일까지 실시되며 하반기 사업은 10~11월 중에 추진될 예정이다.

군 관계자는 “이번 PC점검 및 수리를 지원함으로써 도서지역 주민의 정보이용 격차를 해소하고 나아가 PC점검 방법 및 무료소프트웨어 이용 안내를 통해 PC활용 능력을 배양하여 주민편의 제공에 최선을 다하겠다”라고 말했다.

박근식 기자  pgs@1gan.co.kr

<저작권자 © 일간경기,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인천면 다른기사 보기
박근식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오늘의 주요뉴스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