일간경기

상단여백
HOME 정치 지방정치
민주당 도의원 66명중 53명 "전해철 지지""원칙과 신뢰로 정치"
  • 김삼영 기자
  • 승인 2018.03.13 18:08
  • 댓글 0

경기도의회 더불어민주당 소속 도의원 53명은 13일 도의회 브리핑룸에서 기자회견을 열고 오는 6월 경기지사 선거에 나서는 같은 당 출마예정자 중 전해철 의원 지지를 선언했다.

지지 선언 도의원은 민주당 전체 도의원 66명의 80%에 해당한다.

이들은 "전 의원이 민주당 경기도당위원장을 역임하며 지난 대선 경기도 공약을 만들었고 국민주권경기도선대위원장을 맡아 경기도에서의 승리를 이끌어 문재인 대통령 당선에 결정적인 기여를 했다"며 "당·정·청 간 원활한 소통을 통해 경기도 변화와 혁신을 이룰 적임자"라고 밝혔다.

이어 "안정과 포용의 리더십을 갖춘 전 의원은 불요불급한 논쟁과 구설에 휩싸이지 않으면서도 원칙과 신뢰에 입각한 정치를 해왔다"며 지지 배경을 설명했다.

김삼영 기자  ksy1@1gan.co.kr

<저작권자 © 일간경기,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지방정치면 다른기사 보기
김삼영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오늘의 주요뉴스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