안산시, 근린·수변공원 조성
상태바
안산시, 근린·수변공원 조성
  • 김대영 기자
  • 승인 2018.02.23 15:3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동공원 1단계, 한마음공원, 구봉공원 조성 위해 실시설계 중

안산시가 사동과 고잔동에 근린공원, 대부도에 수변공원을 조성한다.

시는 △사동공원(근린공원) 1단계 (사동 259,626㎡) △한마음공원(근린공원) (고잔동 44,924㎡) △구봉공원(수변공원) (대부북동 533,291㎡)을 조성하기 위해 현재 실시설계 중이다.

또한 올해 공원사업을 위해 시비 150억원을 투입해 관광객과 시민을 위한 편의시설을 확충하고, 쾌적한 도시환경을 조성할 계획이다.

사동공원 1단계 사업은 3월에 토지보상을 위한 공고를 시작으로 행정절차를 이행한 후 보상이 완료된 구간에 대해 편의시설을 우선적으로 설치할 예정이며, 토지보상 중에 있는 구봉공원과 한마음공원은 상반기에 공사에 들어가 12월 준공할 계획이다.

시 관계자는 “공원이 조성되면 시민과 관광객들에게 휴식 공간 제공과 정서함양에도 많은 기여를 할 것으로 기대한다”며 “앞으로도 공원조성사업 추진에 내실을 기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안산시는 사동공원이 2020년 7월 도시공원 일몰제에 따른 실효대상 공원으로, 주변 지역 개발에 따른 공원의 공익적 가치가 높아 2015년부터 자체예산을 투입하여 도시공원 실효를 방지하고자 자연보존형 공원조성을 추진하고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