일간경기

상단여백
HOME 문화 문화일반
명성황후기념관, 박물관 신규 등록 완료편지·고종어필편액 등 137점 유물 소장
  • 이보택 기자
  • 승인 2017.12.06 18:25
  • 댓글 0

여주시 공립박물관인 명성황후기념관이 경기도의 심사과정을 거쳐 2017년 12월 1일자로 「박물관 및 미술관 진흥법」 제16조에 의거한 ‘박물관(2종 기념관)’으로 신규 등록이 완료됐다(경기도 등록 제17-박-05호). 

여주시 명성로 71(능현동) 명성황후유적 내에 위치한 명성황후기념관은 상설전시실과 특별전시실이 있으며, 명성황후 편지, 고종어필편액, 여흥민씨족보 등 137점의 유물을 전시, 소장하고 있다.

기념관 외에도 명성황후유적지에는 명성황후생가(경기도 유형문화재 제46호), 명성황후 탄강구리비(경기도 유형문화재 제41호), 감고당이 위치해 명성황후의 생애와 우리의 근대사를 돌아볼 수 있는 중요한 유적으로써, 매년 13만명이 넘는 관광객이 방문하고 있다.

명성황후기념관은 이번 박물관 등록을 계기로 각종 전시, 교육, 문화행사, 전통혼례 등 우리의 역사와 전통문화를 체험할 수 있는 문화시설로 발돋움하며, 활발한 활동을 펼칠 계획이다.

이보택 기자  leevott@1gan.co.kr

<저작권자 © 일간경기,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문화일반면 다른기사 보기
이보택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오늘의 주요뉴스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