일간경기

상단여백
HOME 메트로 서부
광명동굴 효율적·창의적 경영 지속발전 기대광명시, 민간사업자 선정 공모 사업설명회
  • 오재호 기자
  • 승인 2017.11.14 19:41
  • 댓글 0

광명시와 광명도시공사(사장 김일근)는 13일 조선호텔에서 광명동굴 및 부대시설 운영·관리사업 민간사업자 공모 사업설명회를 개최했다.

민간투자가, 지역개발전문가, 신탁·증권사, 디벨로퍼, 리조트업계 대표 등 약 100여 명이 참석했으며, 이번 설명회는 국내·외 수도권 유일의 동굴테마파크이자 ‘대한민국 100대 관광지’로 선정된 광명동굴 및 부대시설의 운영·관리를 자본력과 경영관리 능력이 있는 민간사업자를 선정, 운영을 맡김으로써 광명동굴의 지속발전 가능한 사업모델을 정착시키기 위해 마련한 자리였다.

김일근 사장은 광명동굴의 지리적 교통여건의 장점과 광명시 전역의 향후 잠재적인 개발수요를 설명하고, “최근에는 광명동굴이 대한민국 중학교 교과서에 실리는 등 경기도뿐만 아니라 전국적인 관광명소로 입소문을 타고 있어 향후 관람객이 폭발적으로 증가할 가능성이 있다”고 말하며 광명동굴 및 부대시설 운영·관리 사업에 대한 폭 넓은 정보를 제공했다. 

민간사업자의 출자 및 참여방안은 광명도시공사가 50.36%를 가져 공공성을 확보하는 한편, 나머지 지분(49.64%)은 민간사업자가 참여하는 방식으로 오는 2047년까지 최대 30년간 광명동굴 운영·관리 사업권을 행사할 계획이다.

양기대 시장은 “이번 민간사업자 공모는 광명시에서 독자적으로 투자·개발한 광명동굴의 운영에 민간의 경영 노하우를 접목시킨 타 지자체에서는 전례가 없는 미래 지향적인 프로젝트이다”라며 광명시는“민간사업자의 사업 참여를 통해 보다 효율적인 관리와 예산 절감뿐만 아니라 이미 광명시가 투자한 고정자산비용을 회수하고 출자지분별로 사업이익을 배분받을 수 있는 이점 등을 얻을 수 있다”고 밝혔다.

향후 공모일정은 이날 사업설명회를 마친 후  14일부터 16일까지 자료열람 및 현장방문을 실시하고 질의응답, 사용료 제시 및 사업신청보증금 납부를 거쳐 내달 29일 사업신청서를 받는다. 

이 후 사업신청서 평가위원회를 통해 우선협상대상자를 선정하고, 협상 및 협약 체결 후 2018년 상반기 중 특수목적법인(SPC) 업무가 개시된다.

오재호 기자  ojh3411@1gan.co.kr

<저작권자 © 일간경기,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서부면 다른기사 보기
오재호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오늘의 주요뉴스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