일간경기

상단여백
HOME 메트로 중부
안양시, 출산장려금 인상,산후조리비도 지원"다섯째 낳으면 1000만원 드립니다"
  • 정용포 기자
  • 승인 2017.11.14 18:42
  • 댓글 0

안양시는 저출산 극복을 위해 내년부터 출산장려금을 인상하고 산후조리비도 지원한다.

안양시는 최근 5년간 시 인구가 평균 3.54%의 감소율을 보이는 등 계속 감소하고 있어 이 같은 내용의 저출산 극복 대책을 마련했다.

시는 우선 조례를 개정해 둘째 30만원, 셋째 이상 100만원인 출산지원금을 둘째 100만원, 셋째 300만원, 넷째 500만원, 다섯째 이상은 1000만원으로 대폭 늘려 지원하기로 했다.

또 보건복지부와 협의해 내년 하반기부터 아이를 출산한 모든 가정에 50만원의 산후조리비를 지원하는 방안을 적극 검토하고 있다.

지난해 안양에서 태어난 아이는 모두 4776명으로, 이를 기준으로 환산할 경우 23억원이 소요될 것으로 시는 전망했다.

시는 이와 함께 민·관 합동 '저출산대책위원회'를 꾸려 운영하기로 했다.

이필운 안양시장은 "결혼·임신·출산·보육·교육 등에 대한 체계적인 생애 주기별 맞춤형 시스템을 구축해 아이 키우기 좋은 도시, 사람 중심의 따뜻한 인문도시를 만들겠다"고 말했다.

정용포 기자  jyf@1gan.co.kr

<저작권자 © 일간경기,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중부면 다른기사 보기
정용포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오늘의 주요뉴스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