일간경기

상단여백
HOME 사람들 사람들
양평군 홀몸노인 집수리 자원봉사 '훈훈'강상면 새마을지도자남녀협의회 자원봉사
  • 이영일 기자
  • 승인 2017.10.11 19:36
  • 댓글 0

강상면 새마을지도자남녀협의회(협의회장 서영철, 부녀회장 유순환)가 지난 30일 관내 홀몸어르신 댁 2곳을 방문해 집수리 자원봉사를 했다.

오래된 벽지는 새것으로 바뀌고 쥐들이 갉아대던 집 기둥에 칸막이지지대가 설치되니 금세 집안은 밝아졌다.

열악한 주거환경에서 허리디스크 등으로 거동마저 불편했던 어르신들은 환한 미소를 지으시며 “낡은 벽지 교체로 집안이 환해져서 아픈 몸이 절로 낫는 것 같으며, 깨끗한 곳에서 편안한 명절을 보낼 수 있게 해주어 너무 감사하다”며 고마움을 표현했다.

이에 서영철 강상면 새마을협의회장은 “거동이 불편한 어르신들의 집수리와 주변정리를 도울 수 있어 매우 기뻤으며, 앞으로도 꾸준히 재능나눔을 통해 관내 어려운 이웃에 조금이나마 보탬이 될 수 있는 새마을협의회가 되겠다”고 답했다.
 

이영일 기자  lee01@1gan.co.kr

<저작권자 © 일간경기,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사람들면 다른기사 보기
이영일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오늘의 주요뉴스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