일간경기

상단여백
HOME 스포츠 지역스포츠
제일 느리게 온 선수가 우승하는 이색대회김포시, 거북이 마라톤 어울림대회 성료
  • 박성삼 기자
  • 승인 2017.09.24 18:09
  • 댓글 0

김포시장애인체육회(회장 김포시장 유영록)가 주최한 '제4회 김포시 장애인 거북이 마라톤 어울림대회'가 지난 20일 김포한강야생조류생태공원에서 를 개최했다. 

이날 대회에는 총 14개 시설에서 400여명이 참여해 몸이 불편한 선수들은 휠체어를 타고 자원봉사자들의 도움을 받으며 대회를 즐겼다. 

양윤모 상임부회장은 대회사를 통해 “푸른 하늘을 바라보며 승부도 좋지만 함께 손잡고 이끌어 주는 대회가 되길 바란다”고 당부하면서 선수들과 봉사자들을 격려했다. 이번 대회의 이색적인 것은 가장 느리게 온 선수에게 거북이상을 수상한다는 점이다.

대회 관계자는 “이번 대회를 통해 장애인과 비장애인 간의 소통을 할 수 있는 기회가 마련돼 편견이 사라지는 사회가 되었으면 한다”라고 소감을 전했다.

박성삼 기자  bss2122@1gan.co.kr

<저작권자 © 일간경기,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지역스포츠면 다른기사 보기
박성삼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오늘의 주요뉴스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