안산시 상록구청, 차량 공매 실시
상태바
안산시 상록구청, 차량 공매 실시
  • 김대영 기자
  • 승인 2017.08.08 10:1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오는 11일까지 고액체납 차량 등 대상으로

안산시 상록구(구청장 문종화)는 7일부터 오는 11일까지 5일간 총 26대의 고액 지방세 체납차량 및 불법운행차량(속칭 대포차) 등이 포함된 압류차량 공개매각을 실시한다.

차량공매는 고액체납 차량이나 대포차, 그리고 자동차세를 4회 이상 연체해 번호판이 영치된 후에도 세금납부를 기피하는 차량을 강제점유 후 매각하는 체납처분의 마지막 절차이다.

상록구는 지난해 117대의 압류차량을 매각해 약 1억여 원 체납 지방세를 정리함은 물론 2억 2천만원 가량의 각종 미납채권들을 정리했으며, 폐업법인 불법운행차량 문제 등 차량으로 파생되는 각종 사회문제도 해소했다.

특히 위탁업체를 이용해 처분하는 타 기초자치단체와 달리 안산시는 공매 전 과정을 자체운영하고 있어 행정비용의 최소화와 지방세 체납액 정리의 극대화해 타시·군에 모범사례로 인식되고 있다.

문종화 구청장은 “지방세를 반드시 납부기한 내에 수납해야 한다는 성실한 납세 풍토가 형성되도록 지속적으로 강력한 체납처분활동을 펼칠 것”이라고 밝혔다.

공매는 인터넷 안산시차량공매시스템(http://car.iansan.net)에 접속하여 참가 할 수 있으며, 입찰을 원하는 시민은 오전 10시부터 오후 5시까지 개방돼 있는 공매차량보관소를 방문, 실물 및 이전등록 제한여부를 필수적으로 확인 해 응찰해야 한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