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주시, 성남~광주간 재착공
상태바
광주시, 성남~광주간 재착공
  • 구학모 기자
  • 승인 2017.05.30 17:4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2019년 9월까지 공사 완료 계획

광주시 목현동과 성남시 상대원동을 연결하는 광주시 지역 숙원사업인 “성남~광주간(지방도338호선) 도로확·포장공사(L=2.24km, 터널 2개소)”가 공사 중지 5개월 여 만에 재 착공됐다.

30일 시에 따르면 시에서는 도비와 성남시비 등을 포함한 총664억 원을 들여, 오는 2019년 9월 공사를 완료할 계획이다. 

이 사업은 지난 2013년 12월 착공됐으나 상대원 터널 공사 구간의 토지 보상 및 지장물 이전(분묘, 수목) 절차 문제로 지난 해 9월부터 중단됐다.

그러나 최근 보상 문제 해결로 상대원 터널공사의 착공이 가능해짐에 따라 지난 3월부터 재 착공에 들어갔다.

현재 이배재터널 종점부 개착터널과 상대원터널 종점부 갱구부의 토공 작업이 진행 중이며, 시는 적기에 사업을 완료할 수 있도록 경기도 및 성남시와의 긴밀한 협조체계 구축은 물론 잔여사업비 확보를 위해 발 벗고 나설 계획이다. 

시 관계자는 “숙원사업이었던 공사가 지연돼 주민들이 많은 불편을 겪었다”며 “공사를 차질 없이 진행해 불편을 최소화 하겠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