일간경기

상단여백
HOME 생생라이브 포토
"나는 물 위로 뜨고 싶다"
  • 일간경기
  • 승인 2017.05.29 18:57
  • 댓글 0
   
 

가뭄이 계속되고 있는 29일 오전 경기도 안성시 금광저수지 바닥이 거북이 등처럼 갈라져 작은 배가 멈춰 서 있다. (연합뉴스 제공)

일간경기  ilgangg@naver.com

<저작권자 © 일간경기,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포토면 다른기사 보기
일간경기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오늘의 주요뉴스
여백
Back to Top